top of page

S&P 500 주간 단위 -4.6%, 지난 6월 저점 부근에서 마감(09/23/22)





미국 주식 시장


미국 주식 시장은 여전한 인플레이션으로 9월 FOMC에서 연준이 긴축을 가속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되면서 경기 침체 가능성이 높아지며 3대 지수 모두 2주 연속 하락세로 마감


다우 산업 평균지수는 -1.62%하락한 29.590.41, S&P 500지수는 -1.72%하락한 3,693.23,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1.80%하락한 10,867.93



출처: investing.com


연준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으로 인해 미 국채 금리 상승과 달러 인덱스 상승으로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감이 심화되면서 에너지 수요가 타격을 받을 것이라는 전망으로 에너지 업종이 -6% 하락하면서 하락을 주도


마라톤 페트리엄과 옥시덴탈 페트로리엄, 킨더 모간이 각각 -4%이상 하락


연준은 이번주 수요일 끝난 FOMC에서 2022년 기준 금리 인상 전망을 지난 6월의 3.4%에서 4.4%로 상향 조정하면서 향후 더 큰 규모의 기준 인상을 예고하면서 주식시장은 하락


광범위한 빅테크의 하락은 미국 주식시장의 하락을 견인, 애플, 메타, 알파벳, 마이크로 소프트는 각각 -1%, 아마존은 -2%이상 하락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6월 17일 이후 처음으로 연중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30,000선 아래로 마감, 장중 한때 826포인트 이상 하락


미국 경기 침체시 가장 큰 타격을 입을 S&P 500지수의 자유 소비재 업종이 주간단위로 -7%하락하면서 이번 주의 손실을 주도했으며, 국제 유가의 급락으로 인해 에너지 업종은 주간 단위로 -9%이상 하락


이번주 다우 산업평균지수는 -4.0%, S&P 500지수는 -4.65%, 나스닥 종합지수는 -5.1%하락 마감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2011년 2월 이후 최고치인 3.695%에 마감했으며, 미 국채 2년물 금리는 2007년 10월 12일 이후 최고치인 4.212%를 기록


영국 파운드화는 미국 달러에 대비 3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으며, 주요 유럽 주식시장은 대부분 2%이상 하락


노무라 증권은 중국의 2023년 연간 성장률 전망을 기존 5.1%에서 4.3%로 하향 조정





지난 주 골드만삭스는 높은 인플레이션과 페덱스의 경고로 인해 스태그플레이션의 어두운 전망이 드리우고 있다고 언급했지만, 여전히 연착륙 가능성은 높다고 언급했지만


이번 주 골드만삭스는 연준의 최근 FOMC회의 및 금리 인상 이후 미국 경기 침체를 초래할 경착륙 가능성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졌다고 보고 있다고 언급


골드만삭스는 이로 인해 연말까지 미국 주식시장에 부담이 될 것이라고 전망하면서 전일 S&P 500지수의 연말 목표 주가를 4,300에서 3,600으로 하향 조정. 그렇다면 해당 지수전망은 연말까지 약 -4%이상 하락할 것임을 의미하는 것


오늘(23일) 리서치 업체 팩트셋에 따르면 현재 까지 S&P 500에 속한 10개 기업들이 2022년 3분기 실적발표를 완료했으며, 6개 기업이 주당순이익(EPS)이 시장예상치를 상회했으며, 7개 기업은 매출이 시장예상치를 상회했다.


S&P 500의 2022년 3분기 영업이익률 예상치는 +3.2% 성장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금까지 2022년 3분기 실적 전망을 제시한 기업은 102개 기업이며, 41개 기업은 실적추정치를 하향, 61개 기업은 실적추정치를 상향했다.


S&P 500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은 15.8배이며, 5년 평균 18.6배를 하회하고 있으며 10년 평균 17.0배를 하회하고 있다.


컴퓨터나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비트코인 채굴하기(Feat.crypto tab) 아래 그림 클릭

베미투 멤버십 상시 가입이 가능하며 아래 링크를 통해 가입 가능


베미투 멤버십 가입 후기


미국주식 멘토, 베가스 풍류객님 멤버십 추천


소소테크맘의 베미투 멤버십 후기


베미투 멤버십 3분기 회원 모집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오늘의 특징주


페덱스, 전일 장마감후 4분기 실적발표에서 비용증가를 언급하며 -3.4%하락


FedEx Corp. FDX, -3.37% shares slid 3.4% after the company announced cost cuts and increases in shipping rates one week after withdrawing its outlook, which had caused its shares to tank and even hurt stocks more broadly.


코스트코, 전일 장마감후 3분기 실적발표에서 운임과 인건비증가를 언급하며 -4.3%하락


Costco Wholesale Corp. COST, -4.26% shares dropped 4.3% after delivering Q4 results late Thursday. The wholesale retailer said it’s seeing higher freight and labor costs and reported operating margins slightly below consensus expectations.


세브론과 보잉, 다우 지수에서 가장 높은 하락률을 기록하며 각각 6.5%, -5.4%이상 하락


Shares of Chevron Corp. CVX, -6.53% tumbled 6.5% and Boeing Co. BA, -5.37% fell 5.4%, dragging down the Dow as two of the worst performers in the index Friday.


출처: 마켓워치



경제지표


오늘(23일) 미 동부시간 오전 9시 45분 리서치업체 IHS 마킷(IHS Markit)이 발표하는 9월 구매관리자지수 합산 예비치(PMI Composite Flash)는 시장예상치인 47.0를 상회하는 49.3을 기록했다. 9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Manufacturing Index)는 시장예상치인 51.3를 하회하는 51.8을 기록했다. 9월 서비스 PMI 예비치(Services Index)는 시장예상치인 45.0를 하회하는 49.2을 기록했다.


해당지수는 50을 기준으로 50이상은 경기 확장세, 50이하는 경기 위축세를 나타낸다.


IHS 마킷에서 발표하는 구매관리자 지수(이하, PMI) 예비치는 최종 PMI 보고서 보다 약 10일 정도 일찍 발표하며, 전체적으로 진행된 설문조사의 85%를 바탕으로 발표하기 때문에 이변이 없는 한 매월 초에 발표되는 PMI와 비슷한 결과물을 내놓으며 선행성을 띄게 된다. 매월 당월의 수치를 발표한다.


출처: econoday.com





다른 자산들의 움직임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3.687%


The 10-year Treasury yield TMUBMUSD10Y, down 3.687%.


달러 인덱스 +1.54%


The ICE Dollar index DXY, up 1.54%


서부 텍사스산 11월 인도분 -4.86%, $79.43


The U.S. benchmark CL.1, down 4.86% to $79.43 a barrel.


국제 금 가격 -1.75%, $1,651


The December gold futures GC00, down 1.75% to $1,651 an ounce.


비트코인 +1.74%, 개당 $19,092


Bitcoin BTCUSD, was up 1.74% to trade $19,092.


유로 스탁스 600 -2.34%, 영국 FTSE 100 -1.97%


The Stoxx Europe 600 SXXP, finished down 2.34%, while London markets were down -1.97%


상해 종합 지수 -0.66%, 홍콩 항셍지수 -1.18%, 니케이 225 -0.58%.


The Shanghai Composite SHCOMP, ended 0.66% down, while the Hang Seng Index HSI, down 1.18% in Hong Kong , Japan’s Nikkei 225 NIK, down 0.58%.


출처: investing.com


"위의 링크를 통해 쿠팡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출처: Finviz.com



조회수 83회댓글 0개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