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970년 이후 최악의 상반기 마감을 앞두고 혼조세 마감 (06/29/22)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미국 주식 시장


미국 주식 시장은 1970년 이후 최악의 상반기 마감을 앞두고 다우 산업평균지수만 상승하며 혼조세로 마감.


다우 산업 평균지수는 +0.27%상승한 31,029.31마감, S&P 500지수는 -0.07%하락한 3,818.83마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0.03%하락한 11,177.89로 마감.


2022년 2분기 마지막 거래가 내일 이루어질 예정이며 이변이 없는 한 미국 주식시장은 연준의 과도한 금리인상으로 인한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감으로 1970년 이후 최악의 상반기를 마무리할 전망


제너럴 밀스는 시장예상치를 상회하는 분기 이익과 향후 전망치를 상향 조정하면서 +6.4%상승 마감.


골드만 삭스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가 투자의견을 매수로 상향 조정하고 동사가 경기 침체 속에서도 견고할 것이라고 언급한 후 거의 +1.3%상승 마감.


아마존은 제이피 모건이 동사에 대한 비중확대 등급을 재차 반복하고 레드번이 매수의견을 제시한 후 +1.4%상승. 메타 플랫폼즈는+2%상승, 애플과 마이크로 소프트는 각각 +1%이상 상승 마감.


한편, 반도체 업종은 경쟁 심화로 인해 뱅크 오브 아메리카가 여러 반도체 주식들의 투자의견을 하향 조정 한 후 하락세. 테라다인 -5.2%하락했습니다. AMD와 마이크론은 각각 -3%이상 하락 마감.


모건스탠리는 유람선 업체 카니발의 목표주가를 절반으로 제시하고 잠재적으로 파산할 수 있다고 언급한 후 -14.1%하락. 해당 투자의견으로 다른 크루즈 업체들도 하락세를 보임. 로열캐리비안과 놀위젼 크루즈 라인 홀딩스는 각각 약 -10.3%, -9.3%하락 마감.


베드 배쓰 앤드 비욘드는 시장예상치를 하회하는 분기 실적 발표와 함께 동사 CEO가 사임한다고 발표한 후 약 -23.6%하락 마감.


2022년에 약 20% 하락한 S&P 500지수는 1970년 S&P 500지수가 -21.01%하락한 이후 최악의 상반기를 기록하고 있음.


한편, 분기별로 다우 지수와 S&P 500 지수는 모두 2020년 이후 최악의 하락세를 보이고 있으며 나스닥 종합지수는 2008년 이후 최악의 분기를 맞이하고 있음.

(베미투 멤버십 가입 후기)


미국주식 멘토, 베가스 풍류객님 멤버십 추천


소소테크맘의 베미투 멤버십 후기


베미투 멤버십 3분기 회원 모집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일부 전문가들은 연준이 50~75bp 금리인상에서 완화적인 25bp인상으로 전환할 것이라고 믿을 때까지 미국 주식시장은 랠리를 지속하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 중


로레타 메스터 클리블랜드 연준의장은 미국 경제 상황이 7월 까지 그대로 유지된다면 7월 FOCMC에서 기준금리를 75bp 인상할 것을 지지할 것이라고 언급.


오늘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유럽중앙은행(ECB) 포럼에서 강력한 노동시장을 유지하면서 인플레이션이 2%로 회복될 것으로 보고 있지만 이렇게 할 수 있다는 보장은 없다고 언급.


크리스틴 라가르드 유럽중앙은행 총재, 앤드류 베일리 영란은행 총재, 어거스틴 카스텐스 국제결제은행 총재도 같은 회의에서 연설을 진행


제이피 모건 체이스의 이코노 미스트들은 연준의 공격적인 긴축으로 미국 경제 침체 위험이 높아지고 있으며 글로벌 경제의 둔화도 초래할 것이라고 언급


일부 전문가는 미국 주식 시장이 아직 바닥을 쳤다고 생각하지 않으며 앞으로 더 하락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는 상황


또한, 연준의 공격적이지만 인플레이션 완화를 위한 급격한 금리인상이 기업 이익을 감소시키고 주가를 하락시킬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S&P 500은 바닥은 약 3,100수준이 될 것이라고 전망


성공 투자를 위해 투자자들이 피해야 할 7가지 실수들(Feat.모닝스타)


베가스 풍류객 유튜브 멤버십과 베미투 멤버십 구독 비교


오늘의 특징주


투유, 인도의 Byju로 부터 $1B의 인수제안을 받았다고 밝히자 +17%상승


2U (TWOU) jumped 17% after a report that the educational technology company has received a buyout offer from India’s Byju for more than $1 billion.


맥코믹, 시장예상치를 하회하는 분기실적과 전망치를 제시하며 -1.4%하락


McCormick (MKC) has fallen 1.4% after missing earnings forecasts and offering disappointing guidance.


카니발, 모건 스탠리가 목표주가를 $13에서 $7로 하향 조정하자 -14%하락


Carnival (CCL) has fell 14% after Morgan Stanley cut its price target to $7, from $13.


출처: 배런즈



경제지표


오늘(29일) 미 동부 시간 오전 7시 모기지은행협회(Mortgage Bankers Association, 이하 MBA)에서 발표한 주간 모기지신청건수(Mortgage Applications)는 지난 주 대비 복합지수는 +0.7% 증가, 구매지수 +0.1% 증가, 재융자 지수 +1.9%증가했다.


해당지표는 주간단위로 MBA가 보증한 모기지 신규 신청 건수의 변동을 측정한다.


오늘(29일) 미 동부 시간 오전 8시 30분 상무부에서 발표한 미국 1분기 국내 총생산(GDP) 확정치는 시장예상치인 -1.5%을 하회하는 -1.6%로 발표되었다.


개인 소비 지출은 시장예상치인 3.1%를 하회하는 1.8%으로 집계되었다.


국내총생산(Gross Domestic Product)은 분기 동안 국가 생산 총 가치를 수치(연율)로 나타내며 개인, 기업, 외국인 및 정부 기관이 국내에서 생산한 재화와 서비스를 포함하는 것으로 구성된다. 해당지표는 국가의 경제활동을 가장 포괄적으로 파악할 수 있으며, 4가지 주요 항목은 개인 소비 지출, 투자, 순수출 및 정부 지출이다.


미국 상무부에서 매월 넷째주에 예비치, 잠정치, 확정치 순으로 이전 분기의 수치를 발표한다.




출처: 베가스풍류객 주간 라이브 방송 캡쳐





다른 자산들의 움직임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3.091%


The yield on the U.S. 10-year Treasury note BX:TMUBMUSD10Y declined by 11.5 basis points to 3.091%.


달러 인덱스 +0.6%


The ICE U.S. Dollar Index DXY, a measure of the currency against a basket of six major rivals, rose 0.6%.


서부 텍사스산 8월 인도분 -1.8%, $109.78


Oil prices fell, with WTI crude CL.1, down 1.8% to settle at $109.78 a barrel.


국제 금 가격 -0.2%, $1,817.50


August gold futures GCQ22 lost $3.70, or 0.2%, to settle at $1,817.50 an ounce.


비트코인 -0.6%, 개당 $20,020


Bitcoin BTCUSD fell 0.6% to trade near $20,020.


유로 스탁스 50 -0.54%, 영국 FTSE 100 -0.67%


The Stoxx Europe 50 fell 0.54%, while London’s FTSE 100 UK:UKX fell -0.67%.


상해 종합 지수 -1.4%, 항셍 지수 -1.9%, 니케이 225 -0.9%


Hong Kong’s Hang Seng HK:HSI fell 1.9%; the Nikkei 225 in Japan slipped 0.9%; China’s Shanghai Composite CN:SHCOMP shed 1.4%


출처: 마켓워치


"위의 링크를 통해 쿠팡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출처: Finviz.com



조회수 137회댓글 0개

Comments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