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투자 은행들의 2023년 미국 경기 침체 전망으로 인해 장중 혼조세 (12/07/22)





미국 주식 시장


미국 주식 시장은 전일 제이피 모건 체이스와 골드만 삭스 CEO들의 2023년 경기 침체 발언에 이어 다수의 미국 투자은행들도 2023년 미국 경기침체 전망을 제시하면서 장중 다우 산업평균지수는 혼조세를 보였으며, S&P 500과 나스닥 종합지수는 하락세를 보임

출처: cnbc.com


오늘 애플은 모건스탠리가 중국내에서 아이폰 생산량 감소로 매출 감소를 언급하면서 약 -1.3%이상 하락


카바나는 웨드부시가 동사의 투자의견을 중립에서 비중 축소로 강등하고 12개월 목표주가를 주당 $1로 제시하면서 -30.6%하락


울프리서치가 미국 경기 침체 가능성을 언급하면서 온라인 여행주들이 하락세를 보임, 부킹 홀딩스는 -4%, 트립어드바이저 -6%와 엑스피디아-6%이상 하락세를 보임


에어비앤비는 모건스탠리가 동사의 투자의견을 동일 비중에서 비중 축소로 강등하면서 -3.8%이상하락


데이빗 앤드 버스터즈는 시장예상치에 부합하는 3분기 실적에도 불구하고 장 중 -6.8%이상 하락


캠벨 수프는 시장예상치에 상회하는 3분기 실적과 향후 실적전망치를 이전 보다 높게 제시하면서 장 중 2%이상 상승


톨 브라더스는 시장예상치에 상회하는 3분기 실적과 향후 실적전망치를 이전 보다 높게 제시하면서 장 중 8.3%이상 상승


로우스는 추가적인 $15B에 달하는 자사주 매입을 발표하면서 +3%이상 상승


전일 종가 기준으로 다우 산업평균지수는 -2.2%, S&P 500과 나스닥 종합지수는 각각 -3.1%, -4%하락 중인 상황





자본 시장 참여자들은 연준이 12월FOMC에서 기준 금리를 50bp인상해 4.25~4.50%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2023년 5월 연준의 기준 금리가 4.93%로 정점을 찍을 가능성을 91%로 예상하고 있는 상황


오늘 웰스파고는 고객들에게 보내는 보고서를 통해 장단기 금리 역전과 미국 주식시장은 2023년 경기 침체를 모두를 예상하고 있다고 언급


카슨 그룹(Carson Group)의 자료에 따르면, 제2차 세계 대전(1945년) 이후 미국 경기 침체와 관련된 8번의 베어마켓은 경기 침체가 이어진 후에도 계속되었다고 언급.


또한, 미국 주식시장에서 8번의 베어마켓은 평균적으로 경기 침체가 시작된 지 9개월 안에 끝났다고 강조


시티그룹은 S&P 500지수에서 기술주들의 비중이 감소할 것이라고 언급, 현재 20%이상인 테크 업종은 향후 2~5년사이에 18%로 비중이 축소되며, 산업재와 소재가 비중이 늘어날 것이라고 강조


한편, 펀드스트래트는 투자자들이 연준의 긴축이 언제 마무리되는지 알게 된다면 앞으로 몇 주 안에 미국 주식시장은 상승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


아크 인베스트먼트 수장인 캐시 우드는 연준이 디플레이션이 다가오는데도 불구하고 공격적인 금리 인상을 하는 정책적인 실수를 저지르고 있다고 비난


이번 주 투자자들은 내일 발표되는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와 금요일 발표되는 11월 생산자 물가지수 및 소비자 심리지수 발표를 기다라고 있는 중

베미투 멤버십 상시 가입이 가능하며 아래 링크를 통해 가입 가능


베미투 멤버십 가입 후기


미국주식 멘토, 베가스 풍류객님 멤버십 추천


소소테크맘의 베미투 멤버십 후기


베미투 멤버십 3분기 회원 모집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오늘의 특징주


카바나, 블룸버그의 파산 가능성에 대한 기사가 보도된 후 -32%하락


Shares of the online car dealership Carvana fell more than 32% after Carvana’s largest creditors signed an agreement to negotiate together with the company. Bankruptcy concerns around Carvana have grown since the company reported disappointing third-quarter results last month. The pact between the creditors was first reported by Bloomberg.


몽고디비, 시장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과 실적 전망치를 발표하면서 +22%상승


The database platform MongoDb surged almost 22% following the company’s quarterly results. Mongo posted better-than-expected revenue for the most recent quarter and issued upbeat fourth-quarter revenue guidance, according to Refinitiv.


스테이트 스트리트, $500M에 달하는 추가적인 자사주 매입계획을 언급한 후 약 8%상승


Shares of the asset manager State Street jumped more than 8% after the company announced a new buyback plan. The company said it now intends to buy back up to of $1.5 billion of its common stock in the fourth quarter of 2022, $500 million more than the amount announced previously.


출처: cnbc.com (미 동부 시간 정오 기준)



경제지표


오늘(7일) 미 동부 시간 오전 7시 모기지은행협회(Mortgage Bankers Association, 이하 MBA)에서 발표한 주간 모기지신청건수(Mortgage Applications)는 지난 주 대비 복합지수는 -1.9% 감소, 구매지수 -3.0%감소, 재융자 지수 +4.7%증가했다.


해당지표는 주간단위로 MBA가 보증한 모기지 신규 신청 건수의 변동을 측정한다.


오늘(7일) 미 동부시간 오전 8시 30분 노동부에서 발표한 2022년 3분기 생산성과 비용(Productivity and Costs) 잠정치는 비농업 생산성의 경우 시장 예상치인 0.4%를 상회하는 0.8%로 발표되었다.

단위 노동 비용의 경우 시장예상치인 3.3%증가를 하회하는 전분기 대비 +2.4%를 기록했다.


출처: econoday.com





다른 자산들의 움직임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3.43%


The 10-year Treasury yield TMUBMUSD10Y, 3.43%.


달러 인덱스 -0.51%, 105.010


The ICE Dollar index DXY, down 0.51%, 105.010


서부 텍사스산 23년 1월 인도분 -3.26%, $71.84


The U.S. benchmark CL.1, down 3.26% to $71.84 a barrel.


국제 금 가격 +0.95%, $1,799


The December gold futures GC00, up 0.95% to $1,799 an ounce.


비트코인 -1.11%, 개당 $16,788


Bitcoin BTCUSD, was down 1.11% to trade $16,788.


유로 스탁스 600 -0.62%, 영국 FTSE 100 -0.43%


The Stoxx Europe 600 STOOX600, finished down 0.62%, while London markets were down 0.43%


상해 종합 지수 -0.40%, 홍콩 항셍지수 -3.22%, 니케이 225 -0.72%.


The Shanghai Composite SHCOMP, ended 0.40% down, while the Hang Seng Index HSI, down 3.22% in Hong Kong , Japan’s Nikkei 225 NIK, down 0.72%.


출처: investing. com(미 동부 시간 정오 기준)


"위의 링크를 통해 쿠팡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출처: Finviz.com



조회수 124회댓글 0개

Comments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