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이번 주 주목해야할 5가지 이슈는? (01/30~02/03/23)

최종 수정일: 2023년 2월 5일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이번 주 4분기 빅테크 실적과 FOMC로 인해 변화될 듯




1. 연준 FOMC와 제롬 파월 연준 의장 기자회견


1월 31일 부터 2023년 첫번째 FOMC가 열린다. 지난해 6월 부터 11월 까지 4차례 연속 75bp인상과 12월 50bp, 이번 FOMC에서 시장의 전망은 25bp인 상황


이번 FOMC에서 25bp는 기정사실화이기 때문에 별다른 변동성이 없을것으로 판단, 중요한 것은 제롬 파월 연준의장 기자회견에서 향후 기준 금리 인상 전망이 중요할 것으로 판단, 현재 시장참여자들은 4.75%수준의 기준 금리를 예상하고 있는데 제롬 파월 연준의장이 5%이상의 기준 금리를 제시한다면 시장에 충격을 줄 것으로 판단


이번 FOMC회의 부터 지난해 투표권을 가졌던 지역 연준의장 4명이 교체된다. 올해는 굴스비 시카고 연준의장, 하커 필라델피아 연준의장, 로건 달라스 연준의장, 카시카리 미니아 폴리스 연준의장이 투표권을 행사한다.


2월 1일, 메타와 2월 2일 애플, 알파벳, 아마존의 실적에 따라 변동성이 확대될 전망이며 빅-테크 4의 실적 둔화 우려가 부각될지 관심사이다.


개인적으로 제롬 파월 연준의장 립서비스는 기대하기 힘들 것으로 판단하는데 여전히 물가가 높은 상황에서 반복적인 언급으로 끝날 가능성이 높다.


미국 노동시장이 강한 상황에서 대부분의 경제지표는 침체를 반영하고 있지만 기준 금리 인상에 대한 강한 자신감이 표출될 확률이 높다.


최근 랠리에 대한 조정이 이번 FOMC를 통해 나올 가능성이 높은데 제롬 파월 연준의장의 매파적인 발언이 나온다면 가능하며, 생각과 달리 비둘기적인 발언이 나온다면 랠리는 지속될 확률이 높다.





2. 빅테크 4의 4분기 실적 발표


이번 주 4분기 실적 발표 주요 종목들은 S&P 500 지수에 속한 107개 기업들


1월 30일


장전: 소파이, GE 헬스케어, 캐논, 프랭클린 리소시스

장후: NXP, 월풀, 알렉산드리아 리츠, 프린시펄 파이낸셜


1월 31일


장전: 엑슨모빌, 화이자, 맥도날드, UPS, 캐터필러, UBS, 마라톤 오일, 필립스 66, GM,

장후: 암젠, AMD, 스트라이커, 처브, 몬델리즈, 에드워드 라이프사이언스


2월 01일


장전: 웨이스트 매니지먼트, 펠로톤, 티모바일, 알트리아, 보스턴 사이언티픽, 휴매나, 써모 피셔

장후: 메타, 매케슨, 올스테이트, 코테바, 메트라이프


2월 02일


장전: 머크, 코노코 필립스, 일라이 릴리, 브리스톨 마이어 스큅스, 하니웰, 소니, 에스티 라우더, 허쉬, 쉘

장후: 아마존, 애플, 알파벳, 포드, 퀄컴, 스타벅스, 길리어드 사이언스


2월 03일


장전: 시그나, 레제니론, 사야, 사노피,


출처: 베가스풍류객 미국투자이야기 유튜브 라이브 방송


사우스웨스트 50K+20K=70,000P 크레딧 카드 리퍼럴 코드(미국 거주자만 해당)

반드시 아래 리퍼럴 코드로 가입해야 20,000 추가 수령가능



3. 2022년 4분기 S&P 500 실적 -5.0%역성장 전망


지난 금요일(27일) 리서치 업체 팩트셋에 따르면 현재 까지 S&P 500에 속한 29%기업들이 2022년 4분기 실적발표를 완료했으며, 69%의 기업들은 주당순이익(EPS)이 시장예상치를 상회했으며, 60%의 기업들은 매출이 시장예상치를 상회했다.


S&P 500의 2022년 4분기 영업이익률 예상치는 -5.0% 역성장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금까지 2023년 1분기 실적 전망을 제시한 기업은 19개 기업이며, 2개 기업은 실적추정치를 상향, 17개 기업은 실적추정치를 하향했다.


S&P 500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은 17.0배이며, 5년 평균 18.5배를 하회하고 있으며 10년 평균 17.2배를 소폭 하회하고 있다.


이번 주 S&P 500지수에 속한 107개 기업들의 실적발표가 예정


지난 주 팩트셋의 S&P 500의 4분기 이익 전망치는 -4.6%이었으며, 2020년 3분기 이후 처음으로 역성장 전망, 지난 주 대비 소폭 낮아지고 있는 상황이며 필수 소비재, 헬스케어, 테크, 금융, 자유소비재, 커뮤니케이션 서비시스, 소재가 실적 역성장 전망이며 에너지(61.2%), 산업재(38.7%), 부동산 리츠(10.0%), 유틸리티(+2.4%)는 실적 성장 전망



출처: 베가스풍류객 미국투자이야기 유튜브 라이브 방송


디스커버 크레딧 카드 가입 후 3개월내 1회 사용시 $100 지급 (미국 거주자만 해당)

반드시 아래 리퍼럴 코드로 가입해야 $100 수령가능



4.이번 주 미국 경제지표 일정


2월 1일: 1월 ISM PMI

2월 3일: 1월 미국 고용보고서


이번 주는 1월 ISM PMI, 1월 미국 고용보고서가 상당히 중요


지난 12월 ISM PMI는 48.4였는데 2020년 5월 이후 최저치까지 내려온 상황이며 이번에는 48을 예상 중인 상황. 만약 50을 하회한다면 경기 수축 국면이 가시화되는 상황.

지난 12월 미국 고용보고서는 민간 고용이 223K이었는데, 1월 전망치는 185K로 전망 중, 실업률도 여전히 낮은 3.6%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

출처: econoday.com



베미투 멤버십 가입 후기, 3분기 베미투 회원 모집(텔레그램+독점 콘텐트 )


미국주식 멘토, 베가스 풍류객님 멤버십 추천


소소테크맘의 베미투 멤버십 후기


베미투 멤버십 3분기 회원 모집




5. 다음 주 유로존과 중국의 움직임


다음 주 유로존 통화정책 담당자들도 2월 2일에 개최되는 ECB 통화정책회의를 앞두고 있는 상황이며 ECB 통화정책회의에서 기준금리를 50bp인상하면서 3% 유로존 기준금리를 시장 참여자들은 전망하고 있는 중


크리스틴 라가르도 유럽 중앙은행 총재는 유로존 인플레이션 완화에도 불구하고 매파적인 태도를 유지할 것으로 관측되는 상황


영국은 통화정책회의에서 기준금리를 50bp인상할 것으로 시장 참여자들은 전망하고 있는 중, 이후 3월 통화정책회의에서 25bp를 인상하면 영국 기준 금리는 4.25%가 될 것으로 전망


다음 주 부터 중국이 춘절이 끝나면서 대부분 경제활동이 재개될 듯, 지난 토요일 중국 당국의 발표에 따르면 코비드-19 제한 조치의 해제로 인해 중국내 여행이 지난해 대비 +74%이상 급증했다고 발표


중국 공식 자료에 따르면 코비드-19 사망자는 이달 초 정점에서 약 80%이상 감소했다고 밝히면 경제 정상화에 대한 기대감이 작용하고 있는 상황


"위의 링크를 통해 물품을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조회수 55회댓글 0개

Comentários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