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미 국채 금리 하락으로 나스닥이 상승 견인하며 마감(06/23/22)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미국 주식 시장


미국 주식 시장은 경기침체 우려감에도 채권 금리가 하락하자 나스닥 종합지수가 상승세를 견인하며 상승 마감.


다우 산업 평균지수는 +0.64%상승한 30,677.36마감, S&P 500지수는 +0.95%상승한 3,795.73마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1.62%상승한 11,232.19로 마감.


경기 침체 우려에도 불구하고 필수 소비재, 유틸리티, 부동산 및 헬스 케어 업종과 경기 방어 업종이 약 2%이상 상승하면서 시장 상승을 견인. 크로락스와 같은 필수 소비재 주식은 +6%상승 마감


주택 건설업체들은 레나와 디알 홀튼이 각각 +4.5%와 +5.2% 상승 마감


한편, 에너지 업종은 국제 유가가 하락하면서 S&P 500 업종 중에서 가장 수익률이 나쁜 업종. 슐럼버거는 거의 -6.8%하락. 발레로 에너지 -7.6%, 필립스 66은 약 -6.8%하락 마감.


항공주들은 운송 문제로 하락했는데 유나이티드 에어라인스는 뉴왁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을 12%가량 줄이단고 발표하면서 약 -2.5%하락. 아메리칸 에어라인스는 미국내 4개 소 도시에 대한 운항을 중단 한 후 -0.9%하락 마감.


내일 하루 더 거래일을 남긴 상황에서 주간 단위로 다우 산업 평균 지수는 +2.6%, S&P 500지수는 +3.3%, 나스닥 종합지수는 +4%상승한 상황.

(베미투 멤버십 가입 후기)


미국주식 멘토, 베가스 풍류객님 멤버십 추천


소소테크맘의 베미투 멤버십 후기




"위의 링크를 통해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전일 상원과 오늘 하원에서 증언을 한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연준 통화정책에 대해 설명 하면서 연준이 인플레이션을 낮추기 위해 강력하게 전념하고 있다고 재차 강조


또한, 미국 경기 침체 우려감이 미국 주식시장을 지속적으로 짓누르고 있는 상황에서 미국 경기 침체는 가능성이 있다고만 언급오늘 UBS는 미국 경기 침체의 확률을 69%로 상향 조정하면서 가장 높은 미국 경기 침체의 위험률을 제시.


씨티그룹(Citigroup)과 골드만삭스(Goldman Sachs)도 이번 주 초반에 미국 경기침체 위험 기대치를 높인 상태


이와 달리 JP모건 체이스의 한 수석 전략가는 미국 경제가 경기 침체를 완전히 피할 수 있을 것으로 믿고 있으며, 미국 주식 시장은 하반기에 반등을 보일 것이라고 언급.


일부 투자자들은 미국 인플레이션의 방향성과 연준의 긴축을 중단하는 시점이 언제일지 더 명확해질 때까지 투자자들이 주식시장을 강하게 매수할 이유가 거의 없기 때문에 미국 주식시장은 힘든 여름이 될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고 전망.


인플레이션의 척도 소비자 물가지수(CPI)란?


베가스 풍류객 유튜브 멤버십과 베미투 멤버십 구독 비교

2022 CES 미국주식 투자아이디어 리포트 후기



오늘의 특징주


KB 홈, 올해 제시한 실적 전망치를 무난히 달성할 것이라고 밝힌 후 +8.8%상승


KB Home (KBH) rose 8.8% after the home builder said it sees the housing market moderating but still expects to achieve its revenue goals this year.


다던 레스토랑, 시장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을 발표하면서 +0.4%상승


Darden Restaurants (DRI) stock gained 0.4% after the company reported a profit of $2.24 a share, beating estimates of $2.21 a share, on sales of $2.6 billion, above expectations for $2.54 billion.


스노우플레이크, 제이피 모건이 비중확대로 투자의견을 상향하자 +12%상승


Snowflake (SNOW) gained 12% after being upgraded to Overweight at J.P. Morgan.


출처: 배런즈



경제지표


오늘(23일) 미 동부 시간 오전 8시 30분 노동부에서 발표한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Jobless Claims)는 시장 예상치인 225,000건 보다 늘어난 229,000건으로 집계되었다. 지난 주 수정 발표치인 231,000건 대비 -1,000건이 감소했으며,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건수는 223,500건으로 조정되었다.


미국 50개 주는 실직자가 직장을 구하기 전까지 생계유지를 위해 실업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실업수당은 최대 26주까지 주 정부에서 지급하며, 매주 일요일에서 토요일까지 일주일간 신청된 실업수당 신규 청구 건수를 집계해 노동부로 보내면 이것을 취합해서 매주 목요일 오전에 발표한다.


오늘(23일) 미 동부시간 오전 9시 45분 리서치업체 IHS 마킷(IHS Markit)이 발표하는 6월 구매관리자지수 합산 예비치(PMI Composite Flash)는 51.2을 기록했다.


6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Manufacturing Index)는 시장예상치인 56.3를 하회하는 52.4을 기록했다. 6월 서비스 PMI 예비치(Services Index)는 시장예상치인 53.6를 하회하는 51.6을 기록했다.


해당지수는 50을 기준으로 50이상은 경기 확장세, 50이하는 경기 위축세를 나타낸다.


IHS 마킷에서 발표하는 구매관리자 지수(이하, PMI) 예비치는 최종 PMI 보고서 보다 약 10일 정도 일찍 발표하며, 전체적으로 진행된 설문조사의 85%를 바탕으로 발표하기 때문에 이변이 없는 한 매월 초에 발표되는 PMI와 비슷한 결과물을 내놓으며 선행성을 띄게 된다. 매월 당월의 수치를 발표한다.


오늘(23일) 미 동부시간 오전 11시 캔사스시티 연준에서 발표한 6월 캔사스시티 연은 제조업지수(Kansas City Fed Manufacturing Index)는 전월 23를 하회하는 12를 기록했다.


해당 지수는 0을 기준으로 (+)는 경제활동의 확장세, (-)는 경제활동의 위축세를 나타낸다.


해당지표에는 복합지수, 평균생산, 신규주문, 고용, 배송시간, 원자재 재고지수가 포함되어 있다. 매월 초 발표하는 ISM 구매관리자 지수(PMI)의 어느 정도 선행성을 가진다. 매달 마지막 목요일 해당 월의 수치를 제공한다.



출처: 베가스풍류객 주간 라이브 방송 캡쳐





다른 자산들의 움직임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3.068%


the yield on the 10-year Treasury BX:TMUBMUSD10Y down to 3.068% from as high as 3.48% earlier this month.


달러 인덱스 +0.2%


The ICE U.S. Dollar Index DXY was up 0.2%.


서부 텍사스산 8월 인도분 -1.8%, $104.27


West Texas Intermediate crude CL for August delivery shed 1.8% to settle at $104.27 a barrel, the lowest since May 10, according to FactSet.


국제 금 가격 -0.7%, $1,825.70


Gold futures GC00 fell 0.7% to settle at $1,825.70 an ounce.


비트코인 +3.5%, 개당 $20,820


Bitcoin BTCUSD was trading +3.5% lower at $20,820.


유로 스탁스 600 -0.8%, 영국 FTSE 100 -1%


The Europe STOXX 600 fell 0.8%, while the FTSE 100 shed 1%.


상해 종합 지수 +1.6%, 항셍 지수 -1.3%, 니케이 225 +0.1%


The Shanghai Composite CN:SHCOMP gained 1.6%, while Hong Kong’s Hang Seng Index HSI00 rose 1.3% and Japan’s Nikkei 225 JP:NIK climbed 0.1%.


출처: 마켓워치


"위의 링크를 통해 쿠팡에서 물품 구매시 필자는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음."


출처: Finviz.com



조회수 102회댓글 0개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